‘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현실 절친 케미~ 임수향-차은우-조우리-도희, 상큼한 캠퍼스 새내기로 뭉쳤다!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현실 절친 케미~ 임수향-차은우-조우리-도희, 상큼한 캠퍼스 새내기로 뭉쳤다!
  • 임종태 기자
  • 승인 2018.07.12 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갑내기로 열연할 캠퍼스 메이트들의 유쾌한 호흡 기대.
사진제공 : JTBC
사진제공 : JTBC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캠퍼스 메이트 임수향, 차은우, 조우리, 도희의 유쾌 상큼한 절친 케미가 무더운 날씨를 이길 청량한 재미를 예고한다.

외모에 자신이 없어 의학이 힘으로 아름다운 얼굴을 갖게 된 여자 미래. 달라진 얼굴로 화학과 18학번의 이름표를 단 ‘오늘부터 예뻐진 그녀’의 곁에는 각양각색의 매력을 가진 동갑내기 친구들이 있다. 미래와 함께 화학과 유명인사 3인방을 이루는 츤데레 냉미남 경석과 청순한 얼굴의 화학과 아이돌 수아를 비롯해 전공은 심리학이지만 힙합뮤지션을 꿈꾸는 미래의 절친 현정 등. 18학번 대학 동기로 뭉친 이들은 리얼하고 짜릿한 정글 같은 캠퍼스 라이프를 그려갈 예정이라고.
 
특히, 대학 캠퍼스에서 함께 열연하게 된 또래 배우들로 가득한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의 현장은 뜨거운 날씨에도 유쾌한 분위기로 즐거운 촬영을 이어나간다는 후문. 카메라가 켜있지 않은 순간에도 현실 동기들처럼 시종일관 유쾌하다는 배우들의 훈훈한 호흡이 드라마 속 찰떡 케미로 시청자들에게도 전해지리라 기대되는 대목이다.
 
이에 대해 “친구들로 출연하는 배우들과는 실제 동기들처럼 친해졌다”는 임수향은 “촬영이 아닌 진짜 학교에 다니는 기분이 들 정도”라고 전했다. 차은우 역시 “모든 배우가 각자의 역할에 대한 책임감과 작품에 대한 열의를 가지고 적극적으로 표현한다. 함께 이야기하고 소통하는 촬영장 분위기가 너무 좋다”고 엄지를 치켜세워 이들이 선보일 짜릿한 캠퍼스 라이프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은 어릴 적부터 ‘못생김’으로 놀림을 받았고, 그래서 성형수술로 새 삶을 얻을 줄 알았던 여자 ‘미래’가 대학 입학 후 꿈꿔왔던 것과는 다른 캠퍼스 라이프를 겪게 되면서 진짜 아름다움을 찾아가는 예측불허 내적 성장 드라마. ‘스케치’ 후속으로 오는 7월 27일 밤 11시 JTBC에서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