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인의 기타 리사이틀 ‘Musicscape’ 6월 23일 광주에서 열려
최인의 기타 리사이틀 ‘Musicscape’ 6월 23일 광주에서 열려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8.05.18 1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술가의 감성으로 바라본 풍경과 우리의 삶

최인의 기타 리사이틀 ‘Musicscape’이 6월 23일 광주에서 열린다.

클래식 기타 콘서트 ‘Musicscape’는 지난해 서울에서 열려 주옥같은 창작곡들로 관객들의 감성을 울린바가 있다. 이번에는 풍류의 고장 광주에서 그 감동을 전할 예정이다.

매번 참신한 아이디어로 한국의 클래식 기타 음악계에 신선한 바람을 불러일으켜 온 기타리스트 최인은 한국의 자연에서 받은 영감을 음악으로 표현,  ‘산’, ‘바다’, ‘석, 풍, 수’, ‘감포 앞바다에서’ 등의 창작곡을 무대에 올릴 예정이다.

예술가의 감성으로 바라본 풍경과 우리의 삶은 공감과 경이를 불러 일으키기 충분하다.

최인 기타 리사이틀 ‘Musicscape’는 광주광역시, 광주문화재단의 후원으로 제작되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