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틀트립' 빅스 엔-홍빈, '온천 복불복 벌칙' 배 '사생결단' 손바닥 밀치기 배틀! '흥미진진'
'배틀트립' 빅스 엔-홍빈, '온천 복불복 벌칙' 배 '사생결단' 손바닥 밀치기 배틀! '흥미진진'
  • 임종태 기자
  • 승인 2018.05.18 13: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틀트립’ 빅스 엔-홍빈, 게임 앞두고 ‘불꽃 활활VS여유 만만’ 신경전! 결과는?
사진 제공 : KBS 2TV ‘배틀트립’
사진 제공 : KBS 2TV ‘배틀트립’

‘배틀트립’ 빅스 엔-홍빈이 복불복 벌칙을 걸고 손바닥 밀치기 배틀을 펼친다.

이날 엔-홍빈은 빠이의 필수 여행 코스 중 한 곳이라는 숲 속 온천을 찾았다. 이 가운데 엔-홍빈이 ‘복불복 벌칙’을 걸고 온천에서 치열한 손바닥 밀치기 게임을 펼쳤다고 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엔-홍빈은 뭔지 모를 벌칙을 피하기 위해 한치의 양보도 없는 팽팽한 접전을 벌였다. 두 사람은 본격적인 대결 시작 전 신경전부터 뜨거웠다고. 엔은 불꽃 튀는 눈빛으로 기선 제압에 나선 한편, 홍빈은 자신감 폭발하는 여유만만한 미소로 대응, 두 사람 사이 처절한 접전을 예고했다.
 
이후 펼쳐진 게임에서 엔-홍빈은 타오르는 승부욕에 몸을 사리지 않으며 매 라운드마다 인정사정 볼 것 없는 대결을 벌였다. 두 사람의 스펙터클한 몸놀림에 예기치 못한 몸개그들까지 폭풍 쏟아져 나오며 현장 사람들은 물론, 스튜디오에서 지켜 본 이들까지 모두 초토화시켰다는 후문이다.
 
이에 엔-홍빈을 치열하게 만든 복불복 벌칙의 정체와 그 패자가 누구일지 공개될 이번 여행에 호기심이 증폭한다.
 
알찬 여행 설계 예능 프로그램 KBS 2TV ‘배틀트립’은 내일(19일) 밤 9시 15분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