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신부, 태아 기형 유발하는 여드름 약 복용 조심해야
임신부, 태아 기형 유발하는 여드름 약 복용 조심해야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8.04.24 13: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드름 치료약 성분 이소트레티노인은 태아의 기형 유발

대한산부인과의사회가 태아의 기형을 유발하는 여드름 치료약을 임신부가 복용하는 사례가 많다며 각별히 주의를 요구했다.

중증 여드름 치료약의 성분인 이소트레티노인은 임신부가 복용할 경우 태아의 안면기형, 신경결손, 심장기형, 정신박약 등과 같은 기형을 유발할 수 있다며 약물정보센터가 밝혔다.

이에 복용을 중단한 경우에도 최소 30일간은 피임이 필요하다.

지난 7년간 650여명의 임신부가 이 약을 복용하여 그 중 50%의 임신부가 중절을 해야 했다.

대한산부인과의사회 정희정 위원은 “미리 임신계획을 세운 임신부는 임신이 확인되지 않은 임신 초기에 기형 유발물질에 노출될 가능성이 절반 가량 낮다는 통계도 있을 만큼 계획임신이 중요하다”고 밝혔다.

여드름 약이 아니더라도 질병의 치료를 위해 약물 복용이나 예방 접종을 했을 경우 중단 후에도 최소 1개월 이상의 피임이 필요한 경우가 많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