따뜻한 과거의 이야기 '연어의 꿈' 출간
따뜻한 과거의 이야기 '연어의 꿈' 출간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8.04.13 13: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어와 같이, 자신이 태어난 강으로 거슬러 올라가듯

연어는 회귀성 어류이다. 어느 시점이 되면 자신이 태어난 강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이러한 연어와 같이 어른이 된 우리도 어린 시절을 떠오르며 회귀하려고 한다.

이런 어린시절의 기억을 담은 책 '연어의 꿈'이 출간되어 독자들의 마음을 따뜻하게 하고 있다.

'천사의 섬'이라고 하는 전남 신안군의 한 섬에서 태어나고 자란 저자는 1960년대는 어렵고 힘들었던 가난한 시절, 서로의 기둥과 버팀목이 되었던 가족들을 떠올린다.

봄이 되면 건강한 생명력을 선보이던 자연의 모습, 논과 밭, 산과 들 안에서 울고 웃으며 자라났던 그 시절 그 이야기.

저자는 따뜻한 기억들을 하나씩 꺼내다 보면 현실의 무게가 조금이라도 덜어지는 것을 느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