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3' 윤정수, “전현무 열애설에 배신감 느꼈다!” 강력 유감표시! 무슨 일?
'해투3' 윤정수, “전현무 열애설에 배신감 느꼈다!” 강력 유감표시! 무슨 일?
  • 임종태 기자
  • 승인 2018.04.12 14: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투3’ 윤정수, ’전현무-한혜진 열애’ 모르고 한혜진에 관심표시! 웃음 빵~
사진제공 : KBS 2TV ‘해피투게더3’
사진제공 : KBS 2TV ‘해피투게더3’

‘해피투게더3’에서 윤정수가 전현무-한혜진의 열애에 유감을 표시했다고 해 그 배경에 궁금증이 증폭된다.

윤정수는 MC 전현무에게 배신감을 느꼈다고 밝혀 이목을 집중시켰다. 윤정수는 전현무-한혜진 커플의 열애보도가 나기 직전에 사석에서 전현무와 만난 적이 있다고 운을 떼 흥미를 한껏 고조시켰다. 이어 “전현무-한혜진의 관계를 모르고 전현무 앞에서 한혜진을 향한 관심을 표시했다”고 고백했고, 윤정수는 상상만해도 머쓱해지는 그날의 기억에 진저리를 쳐 웃음을 자아냈다.
 
윤정수의 민망함은 곧이어 분노로 바뀌었다. 당시 전현무가 한혜진과의 관계에 대해 언질조차 주지 않았다고 발끈한 것이다. 특히 윤정수는 “만약에 내가 한혜진 씨랑 소개팅 좀 시켜달라고 했으면 어쩔 뻔 했냐”면서 울분을 쏟아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어 조세호는 “진짜로 소개팅 시켜달라고 했으면 뭐라고 답했을지 궁금하다”고 말했고 그 순간 모든 눈이 전현무의 입으로 향했다는 후문이다.
 
이에 전현무의 답변에 궁금증이 모이는 동시에 윤정수-전현무의 풀 스토리가 공개될 ‘해투3’ 본 방송에 기대감이 고조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