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박성광, 세번째 영화 개그맨 ‘정형돈’과 작업중 공개! 차태현과 어마어마(?)했던 첫만남까지 공개!
‘라디오스타’ 박성광, 세번째 영화 개그맨 ‘정형돈’과 작업중 공개! 차태현과 어마어마(?)했던 첫만남까지 공개!
  • 임종태 기자
  • 승인 2018.02.20 1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라스’ 박성광, 본업은 개그맨! 영화감독도 열심히! 개그맨 정형돈 시나리오 작업중!
사진제공 : MBC ‘라디오스타’
사진제공 : MBC ‘라디오스타’

개그맨 박성광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세 번째 영화를 개그맨 정형돈과 작업 중임을 공개한다. 본업은 개그맨이지만 영화감독도 열심히 하고 있는 박성광은 ‘마사지 자격증’까지 딴 사실을 공개하며 팔방 미남(?)의 매력을 뽐낸다.

오는 21일 수요일 밤 방송될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김구산 / 연출 한영롱)는 '알 게 뭐야 마이웨이' 특집으로 이기광(하이라이트)-박성광-산이-바비(iKON) 매력 넘치는 직진남들이 한 자리에 모여 남 눈치 보지 않고 ‘직진 입담’을 뽐낸다.
 
박성광은 스튜디오에 들어설 때부터 시선을 강탈했다. 자신의 애견 말티즈 ‘광복’이와 함께 ‘라디오스타’ 스튜디오에 입성한 것. 이에 MC들은 “본인 하나로는 모자라다 싶었던 것 아니냐”고 말했는데, 항상 광복이를 데리고 다닌다는 박성광은 이후 편안하게 자리를 잡은 광복이에게 개인기를 애걸복걸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박성광은 이후에는 제대로 입담을 뽐냈는데, 사석에서 차태현과의 어마어마(?)했던 첫 만남을 공개해 차태현을 자지러지게 만들었다.
 
특히 두 번의 영화 연출로 영화감독으로 활동하고 있는 박성광은 세 번째 영화를 작업 중이라고 밝혔는데, 이 영화의 시나리오를 개그맨 정형돈이 쓰고 있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하기도.
 
그런가 하면 박성광의 팔방미남 매력이 스튜디오에 큰 웃음폭탄을 터트릴 예정이다. 도전에 도전을 이어가고 있는 그는 “마사지 자격증 땄어요”라며 스튜디오에서 마사지 실력을 뽐냈고, 그의 ‘림프절’ 마사지법을 본 모든 게스트와 MC들이 이를 따라 해 모두가 한 팔을 들고 림프절을 공략(?)하며 일제히 고릴라 자세를 해 웃음을 자아낸 것.
 
특히 공개된 사진처럼 박성광의 마사지 마루타가 된 김구라는 그에게 포박을 당했는데, 결국 박성광이 마치 고목나무에 매미가 달린 신세(?)가 돼 스튜디오가 웃음바다가 됐다는 후문.
 
과연 스튜디오에 ‘웃음 신’을 내린 박성광의 마사지 실력은 어떠했을지, 박성광이 얘기하는 차태현과의 어마어마한 첫 만남 에피소드와 귀여운 애견 광복이의 개인기까지 모두 오는 21일 수요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김국진-윤종신-김구라-차태현 4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