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헨리, 청천벽력 대화 금지령에 강제 묵언수행! 영상통화 마니아에겐 고통 두 배!
'나 혼자 산다' 헨리, 청천벽력 대화 금지령에 강제 묵언수행! 영상통화 마니아에겐 고통 두 배!
  • 임종태 기자
  • 승인 2018.01.12 13: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랑니 뽑고 영상통화 위해 보디랭귀지 총동원! 영상통화 마니아에겐 고통 두 배! 웃음 빵!
사진제공 : MBC ‘나 혼자 산다’
사진제공 : MBC ‘나 혼자 산다’

‘나 혼자 산다’ 헨리가 사랑니를 뽑고 ‘대화 금지령’이라는 청천벽력과 같은 처방을 받았다. 영상통화 마니아인 그는 강제로 묵언수행을 하게 돼 더 큰 고통을 느꼈고, 할 수 있는 보디랭귀지를 총동원했다고 전해져 기대감을 자아낸다.

오늘(12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기획 전진수 / 연출 황지영 임찬) 228회에서는 사랑니를 뽑은 헨리가 아픔을 극복하는 모습이 공개된다.
 
공개된 사진 속 헨리는 사랑니 발치로 말을 못 하고 있는 상황임에도 불구하고 꿋꿋이 영상통화를 하고 있다. 영상통화 상대는 헨리의 절친인 엠버. 그녀는 “매일 이랬으면 좋겠어. 좋다~ 조용해서”라는 말로 보디랭귀지를 총동원해 통화를 이어가는 헨리를 약 올렸다고 전해져 현실 친구의 모습을 기대하게 한다.
 
이어진 사진에서 헨리는 누군가를 향해 원망 가득한 눈빛을 쏘는가 하면, 아이스크림을 힘없이 먹으면서 우울한 자신의 기분을 알리고 있다. 종이에 자신이 하고 싶은 말을 적으며 치열하게 의사소통을 하고 있는 헨리의 모습은 그만의 귀요미 매력을 배가시키고 있다.
 
또한 헨리는 ‘나 혼자 산다’ 최초로 텍스트 인터뷰를 진행하며 절정에 달한 귀여움을 보여줄 예정이다. 그는 ‘아팡ㅠㅠ’을 시작으로 모든 답변을 스케치북에 글로 적어서 표현했다고 전해져 기대감이 더해지고 있다.
 
사랑니 발치와 함께 헨리에게 주어진 침묵의 하루와 그의 귀여움이 폭발한 ‘나 혼자 산다’ 사상 최초 텍스트 인터뷰는 오늘(12일) 밤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나 혼자 산다'는 1인 가구 스타들의 다채로운 무지개 라이프를 보여주는 싱글 라이프 트렌드 리더 프로그램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관련기사


스폰서링크
파울러스 도자기/주방용품 전문 쇼핑몰, 키친, 리빙웨어, 유리, 커피잔, 텀블러, 패브릭, 그릇 홈세트 등 판매
안산 전지역 신축빌라 매매 및 분양, 투룸, 쓰리룸, 복층빌라, 최다매물 보유, 고잔동, 사동, 원곡동 신축빌라
실비보험 - 보험비교,민영의료보험,병원비보험 [클릭] 실비보험비교사이트 운전자보험치아보험
자동차다이렉트보험비교견적사이트
자동차보험다이렉트자동차보험비교사이트다이렉트자동차보험비교
다이렉트암보험암보험비갱신형- 국내 주요 보험사의 암보험을 한눈에 쫙~ 암보험비교사이트 아파도 다쳐도 보상받는 실비보험~보험사별로 비교가입해야~ 의료실비보험료계산

인기기사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