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콘-대화가 필요해 1987’ 김대희-신봉선, 장동민 향한 커플 큰절 포착! 결혼 임박? '관심집중'
‘개콘-대화가 필요해 1987’ 김대희-신봉선, 장동민 향한 커플 큰절 포착! 결혼 임박? '관심집중'
  • 임종태 기자
  • 승인 2018.01.05 12: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콘’ ‘대화가 필요해 1987’ 김대희-신봉선, “올해 우리 21살, 25살!” 우격다짐 거꾸로 나이 먹기!
사진제공 : KBS 2TV ‘개그콘서트’
사진제공 : KBS 2TV ‘개그콘서트’

‘대화가 필요해 1987’ 김대희-신봉선의 예비 부부 포스가 물씬 나는 투샷이 공개돼 시선을 강탈한다.

KBS 2TV ‘개그콘서트’(이하 ‘개콘’) 인기 코너 ‘대화가 필요해 1987’가 스피드한 로맨스 전개로 시청자들을 단단히 사로잡고 있다. 김대희-신봉선이 달달한 입맞춤부터 커플 성사까지 후진 없는 직진 로맨스로 시청자들의 웃음보는 물론 설렘 지수를 폭발시키고 있는 것. 그런 가운데 김대희와 신봉선의 관계가 또 한번 급진전될 것이 예고되는 모습이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킨다. 새색시를 연상시키는 신봉선의 색동 저고리 자태가 공개된 것.
 
공개된 스틸 속에는 늠름한 자태의 김대희와 색동저고리를 입은 신봉선의 투샷이 담겨 있어 눈길을 끈다. 곱게 한복을 차려 입은 신봉선은 김대희 옆에서 수줍은 미소를 짓고 있다. 꼭 붙은 두 사람의 모습이 결혼 후 부모님께 인사를 가는 부부를 연상케 해 보는 이들의 입꼬리를 자동 승천시킨다.
 
무엇보다 이어진 스틸 속 장동민을 향해 큰절을 올리는 김대희와 신봉선의 모습이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킨다. 마치 예비 부부가 결혼 승낙을 위해 인사를 올리고 있는 듯한 분위기가 뿜어지고 있는 것. 장동민은 인자한 미소를 지으며 김대희와 신봉선을 흐뭇하게 바라보고 있다. 이에 두 사람의 결혼이 임박한 것 아닐지 관심을 높이고 있다.
 
지난 3일 진행된 공개 녹화에서 새해를 맞이한 김대희는 “이제 나는 25살이 됐다”며 거꾸로 가는나이를 공개해 객석을 경악케 했다. 이에 굴하지 않은 신봉선은 한술 더 떠 “나는 21살”이라며 액면과는 매치가 되지 않는 나이로 또 한번 방청객을 뒤집었다는 후문. 한편 결혼 적령기를 맞이하게 된 이들이 과연 부부로의 연까지 초고속 직진 로맨스를 완성시킬 수 있을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대한민국을 웃기는 원동력 ‘개그콘서트’는 오는 7일(일) 밤 9시 15분에 방송된다.

관련기사


스폰서링크
파울러스 도자기/주방용품 전문 쇼핑몰, 키친, 리빙웨어, 유리, 커피잔, 텀블러, 패브릭, 그릇 홈세트 등 판매
안산 전지역 신축빌라 매매 및 분양, 투룸, 쓰리룸, 복층빌라, 최다매물 보유, 고잔동, 사동, 원곡동 신축빌라
실비보험 - 보험비교,민영의료보험,병원비보험 [클릭] 실비보험비교사이트 운전자보험치아보험
자동차보험료비교견적사이트
다이렉트자동차보험가격비교사이트 다이렉트자동차보험비교
다이렉트암보험암보험비갱신형- 국내 주요 보험사의 암보험을 한눈에 쫙~ 암보험비교사이트 아파도 다쳐도 보상받는 실비보험~보험사별로 비교가입해야~ 의료실비보험료계산

인기기사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