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백부부’ 손호준-고보결, 대사 맞춰 보며 ‘화기애애’! ‘꼼꼼’ 대본 체크!
‘고백부부’ 손호준-고보결, 대사 맞춰 보며 ‘화기애애’! ‘꼼꼼’ 대본 체크!
  • 임종태 기자
  • 승인 2017.11.14 14: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백부부’ 허정민, 대본 집중력 폭발! 빈틈없는 연기력의 원동력!
사진 : KBS 2TV ‘고백부부’ 제공
사진 : KBS 2TV ‘고백부부’ 제공

 

‘고백부부’ 배우들이 열혈 눈빛으로 대본을 꼼꼼히 살피고 있는 현장 스틸이 공개돼 눈길을 끈다.

2049 시청률 동시간 1위(닐슨 코리아 기준), 2주 연속 콘텐츠 TV화제성 지수 압도적 1위(굿데이터코퍼레이션 기준)등 화제성과 작품성을 동시에 거머쥐며 온 오프라인을 뜨겁게 달구고 있는 KBS 2TV ‘고백부부’(연출 하병훈/작가 권혜주/제작 고백부부 문전사, ㈜콘텐츠 지음, KBSN)가 배우들의 빈틈 없는 연기력으로도 화제가 되면서 연기력의 바탕이 된 현장 대본 열공이 담긴 스틸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공개된 스틸 속 배우들은 언제 어디서나 대본을 손에 들고 연기 열정을 불태우고 있어 미소를 유발한다. 장기용은 장나라가 든 대본을 함께 보며 집중하는 눈빛을 보여 시선을 끈다. 사뭇 진지한 모습으로 대사를 하나 하나 확인하는 중. 그런가 하면 손호준과 고보결은 축제 데이트 촬영을 준비하며 대사와 동선을 맞춰보며 화기애애한 모습이다. 손호준은 작은 지문 하나라도 놓치지 않으려는 듯 대본 옆에 수많은 스티커를 붙이며 체크하는 모습을 보여 그의 연기 열정이 고스란히 전해진다.

또한 장나라는 하병훈 감독과 함께 눈빛과 손동작을 맞춰보며 촬영 준비를 하고 있어 시선을 강탈한다. 특히 장나라는 대본을 품에 안고 하병훈 감독의 디렉션에 맞춰 감정 연기에 푹 빠진 모습. 장나라의 집중한 듯 초롱초롱한 눈빛은 스틸만으로도 장나라의 연기에 대한 열정을 한껏 느끼게 한다.

이어진 스틸에서는 조혜정이 손으로 짚어가며 읽고 있는 대본 표지에 고백부부 스탬프가 가득 찍혀 있어 눈길을 끈다. 고백부부로 빼곡히 채워져 있는 대본은 조혜정의 고백부부에 대한 애정을 여실히 느끼게 한다. 또한 한보름은 극중 캐릭터와 찰떡 같은 모습으로 대본을 보고 있어 눈길을 사로잡는다. 시크한 표정으로 대본을 살피고 있어 극 중 윤보름의 걸크러시 매력을 한껏 돋보이고 있다. 그런가 하면 허정민은 이이경과 등을 맞대고 앉아 대본을 보는 모습. 현장 분위기 메이커로 알려진 이이경이 재미있는 현장을 발견한 듯 사진을 찍는 중에도 허정민은 대본만 보고 있는 놀라운 집중력을 보여준다.

이에 ‘고백부부’ 제작진 측은 “배우들이 마지막까지 대본을 손에서 떼지 않으며 연기 열정을 이어가고 있다”며 “종영까지 단 2회만을 남겨두고 있는 만큼 끝까지 많은 기대 부탁 드린다”라고 전했다.

‘고백부부’는 서로를 잡아먹지 못해 안달인 38살 동갑내기 앙숙 부부의 ‘과거 청산+인생 체인지’ 프로젝트를 그린 KBS의 새 예능 드라마로 매주 금, 토요일 밤 11시 KBS 2TV에서 방송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