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유닛’ 웅재-이정하-보림-이수지 합숙소를 눈부시게 만든 비주얼 참가자들! 알면 알수록, 보면 볼수록 출구 없는 매력에 빨려든다!
‘더유닛’ 웅재-이정하-보림-이수지 합숙소를 눈부시게 만든 비주얼 참가자들! 알면 알수록, 보면 볼수록 출구 없는 매력에 빨려든다!
  • 임종태 기자
  • 승인 2017.11.14 14: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합숙소가 정전이어도 걱정 없다 인간 형광등 4명에 관심 집중!
사진제공 : KBS ‘더유닛’
사진제공 : KBS ‘더유닛’

‘더유닛’ 비주얼 4인방이 자꾸 보고 싶은 매력으로 시선을 강탈하고 있다.

숨겨진 원석들이 무대 위에서 꿈을 펼치기 위한 치열한 도전과 성장과정을 그리는 KBS 아이돌 리부팅 프로젝트 ‘더유닛’의 비주얼 4인방 웅재, 이정하, 이보림, 이수지가 유닛 메이커들의 마음을 빼앗고 있다.

웅재는 심쿵 미소로 여성 팬들을 입덕시키고 있으며 이정하는 깜찍한 브이와 초롱초롱한 눈망울로 눈길을 멈추게 한다. 평소 해맑고 순수한 웃음이 매력적인 이정하는 출구 봉쇄하는 일등 공신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무엇보다 웅재와 이정하는 지난 5, 6회 방송에서 동갑내기 브로맨스 케미로 안방극장에 훈훈함을 불어넣었다. 팀 셀프 조합 과제가 주어진 후 부족한 실력에 위축돼 있던 이정하에게 웅재가 먼저 다가가 손을 내밀어 따뜻한 우정을 보여준 바. 멋짐 가득한 비주얼뿐만 아니라 서로를 생각하는 애틋한 마음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더불어 여자 참가자들 중 우월한 청순미를 뽐내는 이보림과 이수지도 남성 팬들의 표를 훔치고 있다. 긴 생머리와 하얀 피부, 여리여리한 외모가 청순 그 자체인 것. 순정만화 속 여주인공을 연상시키는 보림과 수지가 안구정화를 담당하고 있다.

이처럼 무대 위에서는 볼 수 없었던 상큼하고 과즙미 팡팡 쏟아지는 비주얼이 팬들의 마음을 봉쇄, 환한 웃음으로 희망차게 나아갈 도전기에 세간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편, KBS 아이돌 리부팅 프로젝트 ‘더유닛’은 매주 토요일 밤 9시 15분에 방송되며 12월 3일 오전 10시까지 온라인사이트 티몬에서 자신이 원하는 참가자에게 표를 행사할 수 있는 국민 유닛 투표가 이루어지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