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6월 보금자리론 판매 ‘연중 최대’

6월 보금자리론 판매 ‘연중 최대’

  • 임종태 기자
  • 승인 2009.07.06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택금융공사, "5월 보다 10.8% 증가 4,871억"
장기고정금리 주택담보대출상품인 보금자리론이 6월 들어 연중 최대 판매실적을 기록하며 호조세를 이어가고 있다.

6일 한국주택금융공사(사장 임주재)에 따르면 6월 중 보금자리론 공급액은 4,871억원으로 5월(4,398억원)보다 10.8% 늘었다. 이는 전년 동기(3,766억원)에 비해서는 29%나 증가한 수치다.

올 들어 보금자리론 월별 공급액은 1월만 해도 345억원에 머물렀으나 2월 947억원, 3월 3,017억원, 4월 4,627억원으로 급증하는 등 영업일수 부족으로 일시적으로 감소했던 5월 실적을 제외하면 꾸준한 상승곡선을 그리고 있다.

최근의 보금자리론 판매호조는 시중 변동금리의 상승 가능성이 갈수록 높아지면서 장기고정금리 상품에 대한 대출 수요자들의 관심이 늘고 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특히 올들어 잇단 금리 인하로 일반 보금자리론 금리(연 5.70~6.35%) 자체도 2004년 3월 상품 출시 이래 최저 수준으로 떨어진 데다 금리혼합형 상품인 금리설계보금자리론의 경우 초기 이자(6일 현재 4.81%)가 은행권 변동금리 상품에 비해 불리하지 않아 수요가 크게 증가한 것으로 보인다.

실제로 6월 한 달간 상품별 판매비중은 고객에게 금리전환 선택권을 부여한 ‘금리설계보금자리론’이 63%로 가장 높았고, 일반 보금자리론이 19%를 기록했다. 이밖에 0.2%p 금리할인 혜택을 주는 인터넷전용상품 ‘e-모기지론’이 17%, 저소득층을 위한 ‘금리우대보금자리론’ 1% 순으로 나타났다.

5월에 판매비중이 7%에 불과했던 e-모기지론이 6월 들어 17%로 늘어난 것도 고객들의 금리 민감도가 커지고 있음을 보여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