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미혼 여성 직장인 5명중 1명, “일 때문에 아이 안 낳을 수도”

미혼 여성 직장인 5명중 1명, “일 때문에 아이 안 낳을 수도”

  • 권혁교 기자
  • 승인 2011.08.19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녀를 둔 여성 직장인들 중 상당수가 육아와 직장생활 병행에 어려움을 겪는다. 그러나 미혼 여성 직장인들은 대부분 출산 후에도 직장생활을 하길 원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인사포털 인크루트(www.incruit.com 대표 이광석)가 결혼 의향이 있는 미혼 여성 직장인 319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전체 응답자의 94.7%가 아이를 낳게 돼도 직장생활을 계속 하겠다고 밝혔다.

출산 후 직장생활을 하지 않겠다는 응답자는 5.3%에 불과했다. 거의 모든 미혼 여성이 출산 후에도 직장생활을 이어가겠다는 의지를 갖고 있는 것.

출산 이후 계속 직장생활을 하고 싶은 이유로는 ▶‘일을 계속 하고 나의 능력을 개발하고 싶어서’(59.9%)라는 응답이 절반을 넘었다. ▶‘경제적으로 가정에 보탬이 되기 위해서’(33.4%)라는 의견도 많았다. 일 자체보다는 수입이 이유가 되는 것. 그 밖에 ▶‘직장을 다니는 것이 자녀교육에 도움이 될 것 같아서’(3.3%)라는 응답도 있었다.

반대로 출산 이후 직장생활을 하지 않겠다는 직장인의 경우에는 상당수가 ▶‘회사일과 육아를 함께 해낼 자신이 없어서’(76.5%)라는 이유를 들었다. ▶‘오직 육아에만 전념하고 싶어서’(23.5%) 직장생활을 접겠다는 응답자도 있었다.

또한 전체 응답자 중 20.4%는 앞으로 계속 직장생활을 하기 위해 아이를 낳지 않을 생각도 있다고 밝혔다. 5명 중 1명은 아이보다 직장생활을 택하겠다는 것.

한편 여성이 출산 후에도 직장생활을 하는데 가장 필요한 부분으로는 ▶‘남편 및 가족의 가사분담과 배려’(42.0%)라는 응답이 가장 많아, 가족의 지원이 무엇보다 절실하다고 느끼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 밖에도 ▶‘자녀가 있는 직원에 대한 회사의 배려’(35.4%) ▶‘육아에 대한 정부의 적극적인 지원’(18.2%) 등도 이어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