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김윤진, 나문희 주연 ‘하모니’ 크랭크인

김윤진, 나문희 주연 ‘하모니’ 크랭크인

  • 임종태 기자
  • 승인 2009.06.23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드스타 김윤진, 국민배우 나문희와 함께할 ‘합창단’ 조연 캐스팅 완료!
영화 <하모니>(감독: 강대규, 제작: ㈜JK필름, 제공/배급: CJ엔터테인먼트㈜)가 김윤진과 나문희에 이어 개성파 조연들의 캐스팅까지 모두 확정 짓고 6월 19일(금) 크랭크인 했다.

<하모니>는 ‘여자 교도소의 합창단 이야기’를 감동적으로 그려낼 영화. 합창단을 만들어가는 과정에서 그려질 웃음과 아름답고 다채로운 노래가 어우러져 올 연말 관객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작품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첫 촬영은 상암 월드컵 경기장 앞 평화의 공원에서 이뤄졌다. 이번 씬은 교도소에서 아이를 출산해 키우고 있는 ‘김윤진’이 교도소 운동장에서 첫돌배기 아들과 한가로운 한 때를 보내는 것으로 영화의 시작을 알리는 장면. 30도 가까이 되는 무더운 날씨에 이제 막 걸음마를 뗀 아이와의 촬영이 결코 쉽지 않았을 텐데도 김윤진은 능숙하게 본인을 ‘엄마’라고 지칭하며 친모자 관계 이상의 환상적인 호흡을 선보였다. 첫 촬영에 임한 김윤진은 “정말 열심히 하겠습니다!”라는 확신에 찬 한 마디로 더운 날씨에도 스태프들에게 경쾌한 에너지를 선사하며 월드스타다운 면모를 과시했다.

월드스타 김윤진, 국민배우 나문희와 함께할 ‘합창단’ 조연 캐스팅 완료!

강예원, 정수영, 박준면 등 충무로 노래꾼들 한자리에!

먼저 김윤진, 나문희와 함께 복역하며 유쾌한 웃음을 만들어갈 ‘5호방 식구들’에는 <해운대><1번가의 기적>의 강예원을 비롯해, 드라마 <환상의 커플><내조의 여왕>으로 강렬한 인상을 남긴 정수영, <권순분 여사 납치사건>의 박준면 등 개성 넘치는 조연진들이 가세했다. ‘5호방 식구들’은 합창단을 꾸려 새로운 희망을 노래할 캐릭터들인 만큼 뮤지컬 배우 출신부터 성악을 전공한 배우까지 일명 충무로의 ‘노래꾼’들이 모두 한자리에 모인 셈이다. 이들 합창단은 영화 속에서 아름다운 목소리로 감동과 희망의 하모니를 선사할 예정이라 눈길을 끈다. 그리고 ‘5호방 식구들’의 감시감독을 맡는 ‘교도관’에는 <7급 공무원>의 장영남과 풋풋한 신인 이다희가 열연한다. 이들은 엄격한 잣대로 감시를 소홀히 하지 않는 선임교도관과 항상 ‘5호방 식구들’의 편에 서서 그들을 감싸 안는 후임교도관으로 등장해 특별한 웃음과 감동을 선사할 예정.

<하모니>의 연출은 맡은 강대규 감독은 영화 <해운대>와 <형사: Duelist>의 조감독을 지내며, 윤제균 감독과 이명세 감독의 두터운 신뢰와 지지를 받고 있는 촉망 받는 신예 감독. 또한 유명한 피아니스트이자 <괴물><왕의 남자><장화, 홍련><스캔들><호로비츠를 위하여> 등 다수의 영화에서 이병우 음악 감독과 작업한 신이경 음악감독이 음악을 담당해 기대를 더한다.

올 연말 따뜻한 웃음과 감동으로 관객을 찾을 <하모니>는 6월 19일(금) 크랭크인해 총 44회차, 전주, 양평, 익산 등지에서 3개월 여 동안 촬영을 마친 뒤 2009년 하반기에 개봉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