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기아차 K5·스포티지R, 미국 ‘굿디자인 어워드’ 수상

기아차 K5·스포티지R, 미국 ‘굿디자인 어워드’ 수상

  • 신만기 기자
  • 승인 2010.12.21 1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아차 ‘K5’과‘스포티지R’이 유럽, 대한민국에 이어 미국에서도 디자인상을 수상하며 글로벌 디자인임을 인정받았다.

기아자동차㈜는‘K5(수출명 : 옵티마)’와‘스포티지R(수출명 : 스포티지)’가 미국의 전통있는 디자인상인 ‘2010 굿디자인 어워드 (2010 Good Design Award)’에서 수송 디자인(transportation design) 분야에서 수상작 중 하나로 결정되었다고 21일 밝혔다.

이는 최근 K5·스포티지R의 2011 iF 디자인상, 대한민국 2010 우수디자인(GD)상 수상에 이은 또 한번의 세계적 디자인상 수상으로 기아차 디자인의 글로벌 경쟁력을 다시 한번 입증시킨 쾌거라 할 수 있다.

미국 굿디자인 어워드(Good Design Award)는 미국 시카고 아테네움 건축 디자인 박물관(The Chicago Athenaeum : Museum of Architecture and Design, 미국 일리노이주 소재)과 유럽 건축·예술·디자인·도시 연구센터(The European Centre for Architecture, Art, Design and Urban Studies)와 협력하여 선정하는 상으로 전자, 운송, 가구, 컴퓨터 등 포춘 500대 기업의 다양한 제품들에 대해 각 부문별 수상작을 발표하고 있다.

1950년 시작된 미국 굿디자인 어워드는 올해로 60회를 맞으며 그 전통성과 권위성을 인정받고 있으며, 심미성, 혁신성, 신기술, 형식, 재질, 구성, 콘셉트, 기능, 유용성, 에너지효율, 환경친화성 등 제품에 대한 종합적 평가를 중심으로 각 분야 수상작을 선정한다.

미국 2010 굿디자인 어워드에는 전세계 48개국에서 출품된 500여 점의 작품이 분야별 최종 수상작으로 선정되었으며, 기아차 K5, 스포티지R은 수송(Transportation) 분야에서 수상작 중 하나로 결정되었다.

기아차 관계자는 “K5와 스포티지R이 최근 유럽의 2011 iF디자인상, 대한민국의 2010 우수디자인(GD)상 등에 이어 미국의 전통 있는 디자인상인 2010 굿디자인 어워드까지 수상하게 되어 영광이다.”라며 “기아차의 우수한 디자인이 전세계 곳곳에서 인정을 받으며 기아 브랜드 이미지도 함께 올라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기아차 K5, 스포티지R은 이달 초 세계적 권위의 ‘2011 iF 디자인상(International Forum Design Award)’의 제품 디자인-수송 디자인 분야의 수상작(Winner)으로 선정되었다.

이어 10일에는 대한민국 최고 권위의 ‘2010 우수디자인(GD, Good Design)상’에서 K5는 국무총리상과 온라인 소비자 선정 GD대상을, 스포티지R은 한국디자인진흥원장상(우수상)을 수상했다.

한편, 기아차는 2008년 ‘2008 대한민국 디자인대상 디자인경영 부문 대통령표창’ 포르테의 ‘2008 핀업 디자인상 금상’을 시작으로, 2009년에는 쏘울의 한국차 최초 ‘2009 레드닷 디자인상’, ‘대한민국 2009 우수디자인(GD)상 대통령상’, 유럽전략차종 벤가(Venga)의 한국 양산차 최초 ‘2010 iF디자인상’, 2010년에는 벤가의 ‘2010 레드닷 디자인상’ 등 매년 국내외 권위 있는 디자인상을 휩쓸며 세계 시장에 대한민국 자동차 디자인의 우수성을 널리 알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