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GM DAEWOO 레이싱팀, ‘CJ티빙닷컴 슈퍼레이스’ 4연패

GM DAEWOO 레이싱팀, ‘CJ티빙닷컴 슈퍼레이스’ 4연패

  • 김상호 기자
  • 승인 2010.11.22 14: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엠대우오토앤테크놀로지(이하 GM DAEWOO) 레이싱팀이 21일, 전남 영암 코리아 인터네셔널 서킷(이하 F1서킷)에서 개최된 ‘2010 CJ티빙닷컴 슈퍼레이스’ 최종전에서 슈퍼2000클래스 4년 연속 종합우승 및 이재우 감독 겸 선수의 시즌 3연패 위업을 달성했다.

이 날 GM DAEWOO 레이싱팀은 ‘라세티 프리미어 디젤 레이싱 카’로 슈퍼2000클래스(배기량 2,000cc이하)에 출전, 이재우 감독 겸 선수가 종합점수 1위로 2007년 팀 창단 첫해 우승 이후 4년 연속 종합우승을 달성했다.

더불어 ‘젠트라엑스(GentraX)’로 넥센N9000클래스(배기량 1,600cc이하)에 출전한 김봉현 선수가 총 14대가 출전한 치열한 경기에서 접전 끝에 종합 2위를 차지해 팀에 기쁨을 더했다.

경기장을 찾은 GM DAEWOO 마케팅·영업·A/S 총괄 안쿠시 오로라(Ankush Aurora) 부사장은 “GM DAEWOO 레이싱팀 선수와 기술진은 물론 쌀쌀한 날씨에도 열띤 응원을 펼친 임직원 모두에게 감사하다. 오늘의 승리가 올해 첫 데뷔한 라세티 프리미어 디젤을 포함한 GM DAEWOO 제품의 뛰어난 성능을 입증할 수 있는 계기가 되어 기쁘고, 국내 최초로 레이싱팀을 창단한 자동차회사로서 국내 모터스포츠 활성화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팀을 승리로 이끈 GM DAEWOO 레이싱팀 이재우 감독은 “국내 F1경기 개최로 모터스포츠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올해, 창단 이래 4연패라는 결실을 맺어 감회가 새롭다”며, “선수로서 종합챔피언 3연패와 더불어, 감독으로서 팀이 참가한 1600, 2000클래스 모두에서 좋은 성적을 내 매우 기쁘고 최고의 팀워크로 내년에도 멋진 모습을 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GM DAEWOO는 슈퍼3600 및 6000클래스 경주 시작 전, 경주차량 대열 앞에서 코스를 돌며 경기 흐름을 이끄는 선도차 ‘페이스카’로 자사의 럭셔리 세단 ‘알페온’을 제공해 관객의 이목을 집중시킴과 동시에, 올해 첫 출전한 라세티 프리미어 디젤 레이싱카의 역동적인 디자인과 뛰어난 성능을 입증해 보이며 관람객들의 탄성을 자아냈다.

이 날 GM DAEWOO는 회사 임직원 자원봉사단과 보육원 아동 등 300여명을 경기에 초청해 열띤 경기응원을 펼친 한편, GM DAEWOO 레이싱팀과의 F1서킷투어, 사인회 등을 열었다.

‘2010 CJ티빙닷컴 슈퍼레이스’는 2010년 일본에서 개최된 개막전을 시작으로 이번 영암 F1서킷에서의 5전과 최종전까지 총 6라운드 경기를 치렀으며, 클래스 별로 각 라운드 기록을 합산해 연말 종합 우승자를 가렸다. 총 4개 클래스(6,000cc 이하, 3,800cc이하, 2,000cc이하, 1,600cc이하 클래스) 중 GM DAEWOO 레이싱팀은 슈퍼2000클래스에 팀 창단멤버로 3년 연속 종합챔피언에 오른 이재우 선수와 올해 입단한 김진표 가수 겸 선수를, 넥센N9000클래스에 2009년 시즌 종합2위를 차지했던 김봉현 선수와 작년 합류한 유건 탤런트 겸 선수를 출전시켜 뛰어난 기량과 팀워크를 선보였다.

한편, 같은 날 마카오에서 열린 2010 월드 투어링카 챔피언십(World Touring Car Championship) 마지막 대회에서 제너럴 모터스(General Motors)의 시보레 크루즈(국내판매명: 라세티 프리미어)가 대회 종합 우승을 차지해 차량의 우수한 성능을 다시 한 번 확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