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카운터스트라이크 온라인’ 일본서도 서비스 시작

‘카운터스트라이크 온라인’ 일본서도 서비스 시작

  • 하준철 기자
  • 승인 2009.06.08 1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월 중 첫 번째 클로즈드 베타 테스트 진행 예정
넥슨(대표 서민, 강신철)은 넥슨 일본법인(대표 최승우)을 통해 ‘카운터스트라이크 온라인(Counter-Strike Online)’의 일본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밝히고, 오늘 티저홈페이지를 오픈했다.

오는 7월 중 첫 번째 비공개 시범(클로즈드 베타)테스트가 진행될 예정으로, 6월 24일부터 일본 유저를 대상으로 테스터 2천 명을 모집한다.

카운터스트라이크 온라인의 일본 서비스는 넥슨이 퍼블리싱권을 가진 해외 국가 중 대만, 중국에 이어 세 번째로 실시되는 것으로, 이로써 ‘밸브’사와 라이선스 계약을 통해 서비스권을 확보한 아시아 4개국(한국 포함)에 모두 진출하게 됐다.

카운터스트라이크 온라인은 한국에서 지난 해 화제의 콘텐 츠 좀비모드가 업데이트되며 최고 동시접속자수 5만 명을 돌파했으며, 대만과 중국에서도 각각 최고 동시접속자 수 7만 명(09년 5월 기준), 40만 명(09년 2월 기준)을 넘어서는 등 아시아지역에서 높은 인기를 얻고 있다.

카운터스트라이크 온라인의 개발을 총괄하고 있는 넥슨 박경민 실장은 “한국을 포함한 3개국 서비스의 노하우를 잘 살려 일본의 게이머들에게도 사랑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