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경기도-SPC그룹, 친환경농산물 협력 MOU 체결

경기도-SPC그룹, 친환경농산물 협력 MOU 체결

  • 김상호 기자
  • 승인 2010.07.12 15: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친환경농업인의 염원인 공동마케팅을 담당할 ‘팔당친환경조합공동사업법인(대표이사 정재훈)’ 출범식이 12일 오후 2시 농협중앙회 경기지역본부 대강당에서 열렸다.

실제로 팔당지역은 경기도 뿐 아니라 전국에서도 손꼽히는 친환경농산물 생산지로 공동마케팅의 필요성이 제기되어 왔으나 생산자·참여조직의 이해관계 등 여러 가지 난제로 이루어지지 못하다가, 경기도의 팔당클린농업벨트 조성 사업을 계기로 1년여에 걸친 농가교육과 조직간 협의 끝에 팔당수계 8개 시군(용인·이천·광주·안성·여주·양평·남양주·가평)의 14개 지역농협과 생산자, 영농법인이 참여하는 공동마케팅 조직 탄생의 결실을 보게 된 것이다.

앞으로 ‘팔당친환경조합공동사업법인’은 경기도 친환경농산물 공동마케팅을 위해 ▲친환경 학교급식, ▲친환경쌀 소비를 위한 친환경아침급식, ▲대형유통업체 친환경농산물 납품, ▲친환경농산물 가공사업 등을 펼칠 예정이다.

이날 출범식에서는 김문수 경기도지사와 조상호 SPC그룹 (주)샤니 대표이사가 경기도 친환경농산물 유통 사업에 대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양해각서는 팔당클린농업벨트, 친환경학교급식 등 경기도가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친환경농업 육성사업에 SPC그룹이 적극적으로 협력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협약에 따라 SPC그룹은 파리바케뜨 등의 체인사업에서 친환경농산물 사용을 늘리고, 가공 및 친환경 프랜차이즈사업 확대, 전문쇼핑몰 구축 등 안정적인 친환경농산물 공급 측면에서 경기도와 협력하게 된다.

또한 향후 SPC그룹과 경기도는 친환경농산물 가공분야에서도 공동으로 협의하기로 해 친환경 가공분야에 새로운 이정표가 마련될 것으로 보인다. 우선적으로 감자, 고구마 등을 분말화해서 소재화하는 가공사업을 하반기에 착수하고, 이후 소스류 등의 사업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또한 경기도 친환경쌀을 사용하는 아침급식 시범사업을 양측이 협력해서 진행하고, 2011년에는 10만명의 이상의 학생들에게 친환경 아침식사를 제공하여, 700톤 이상 소비하는 것을 목표로 협력키로 했다.

도는 이 사업과 관련하여 ‘팔당친환경조합공동사업법인’으로 하여금 SPC와의 협력 사업을 담당토록 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