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영화 ‘파괴된 사나이’ 이 시대 최고의 씬스틸러 ‘이병준’의 재발견

영화 ‘파괴된 사나이’ 이 시대 최고의 씬스틸러 ‘이병준’의 재발견

  • 박현숙 기자
  • 승인 2010.06.25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괴영화의 공식을 깬 차별화된 스토리로 연일 화제가 되고 있는 영화 <파괴된 사나이>(제공: ㈜데이지엔터테인먼트 ㈜한컴│ 배급 : 시너지│ 제작 : 아이필름 아이러브시네마│ 감독: 우민호│주연: 김명민, 엄기준, 박주미)에서 ‘구형사’ 역할을 맡은 명품 조연 배우 ‘이병준’이 톡톡히 감초역할을 해내며 눈길을 끌고 있다.

이 시대 진정한 ‘명품 조연’ 이병준!

‘이병준’은 영화 <파괴된 사나이>에서 8년 전, 혜린이의 유괴사건을 담당했던 강력계 형사로 분해 미숙했던 수사진행으로 범인을 놓친 후 ‘혜린’에 대한 미안함과 책임감으로 ‘민경’과 ‘주영수’의 주위를 맴도는 ‘구형사’ 캐릭터를 연기한다. 8년이 지난 후 다시 범인의 냄새를 맡고 뒤를 쫓는 집요한 형사 역으로 ‘이병준’은 다시 한번 씬 스틸러로서의 명성을 입증할 예정이다. 다양한 장르, 변화무쌍한 캐릭터에 도전하며 그 만의 연기세계를 여러 방면에서 펼치고 있는 배우로 많은 이들에게 즐거움을 톡톡히 선사하는 그는 이 시대의 진정한 ‘명품 조연’이다.

이병준은 KBS 드라마 “공부의 신”을 통해 시청자들에게 얼굴 도장을 확실하게 찍었지만 사실 그는 뮤지컬 경력만 20년인 베테랑 연기자이다. 뮤지컬 “춘향전”, “아이두 아이두”, “마인”, “명성왕후”, “아가씨와 건달들” 등 굵직굵직한 배역으로 연기력을 다져온 그는 영화에 관심을 갖게 된다. 뮤지컬에서와는 달리 영화에선 신인에 불과했던 그는 2006년 영화 <구타유발자들>에서 능글맞은 성악가 교수 역할을 완벽히 소화해 내며 얼굴을 알렸다. <복면달호>, <눈에는 눈, 이에는 이>, <식객: 김치전쟁>과 MBC 드라마 “메리대구 공방전”, “코끼리”, “신데렐라맨”, KBS2 드라마 “남자 이야기”, “공부의 신”, 그리고 방영 중인 “국가가 부른다”에 출연하며 뮤지컬, 스크린, 안방극장을 넘나들며 이 시대 최고의 씬스틸러로 자리매김. 진정한 명품 조연으로 명실공히 인정을 받고 있다.

영화 <파괴된 사나이>는 8년 전 유괴되어 죽은 줄만 알았던 딸이 ‘그 놈’과 함께 나타나자 딸을 구하기 위한 아버지의 가슴을 울리는 필사적인 사투를 그린 작품이다. 영화 <파괴된 사나이>는 7월 1일 개봉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