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연구원, 올해 로컬푸드 음식점 ‘미더유’ 5곳 선정
충남연구원, 올해 로컬푸드 음식점 ‘미더유’ 5곳 선정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7.07.31 1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연구원은 올해 도내 로컬푸드 인증식당인 ‘미더유’ 5곳을 새롭게 선정했다고 31일 밝혔다.

까다로운 서류와 현장심사를 거쳐 최종 선정된 이번 미더유 식당은 △계룡 ‘신도리 한우촌’(한우구이) △서산 ‘마두향’(마늘두부보리밥) △공주 ‘제일농장식당’(한정식), ‘귀산정육식당’(내장탕) △아산 ‘삼천갑 두부마을’(두부전골)이다.

이들 식당은 충남 로컬푸드 대표 명칭 사용 자격이 부여됨과 동시에 미더유 소개책자 제작, 홍보·컨설팅 지원 등 다양한 혜택을 받게 될 예정이다.

2012년 처음 미더유를 시작한 이후 도내 15개 시, 군에서 총 44곳의 미더유 식당이 인증되었다.

시, 별로 보면 공주가 9곳으로 가장 많고, 다음으로 부여 5곳, 보령 4곳, 아산, 계룡, 서천, 예산, 태안이 각 3곳, 금산, 천안, 청양, 홍성이 각2곳, 그리고 논산, 당진, 서산이 각 1곳 등이다.

충남연구원 농어업6차산업화센터 정현희 책임연구원은 “도내 미더유식당 업주들이 ‘충남 미더유 협의회’를 자발적으로 만들어 지역 농산물 생산자와의 직거래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다”며 “앞으로 미더유는 건강한 식문화 개선은 물론 지역농산물 사용 확대를 위한 로컬푸드 유통체계를 만들어 지역 농업과 경제 발전에 보탬이 되고자 한다”고 말했다.

한편 충남 미더유 식당 위치, 메뉴 등 자세한 내용은 미더유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