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기사 (105,653건)

2AM과 에이트가 2009년 마지막 밤을 보낸다. 오는 12월 31일 대구에서 펼쳐지는 에이트의 2009 연말콘서트 ‘맥시멈레벨(Maximum Level)’에 2AM이 게스트로 참여하는 것. 지난 28일, 백찬이 진행하는 라디오 ‘옥탑방통신’ 방송 중 에이트가 “지난 가을 콘서트에 이어 연말 콘서트에도 2AM이 게스트로 함께 한다”고 말하며, 친한 동료에게 감사의 말을 전했다. 에이트의 대구 콘서트는 12월 31일 저녁 7시와 밤 11시, 총 2회로 진행된다. 특히 밤 11시에 시작되는 2회 공연은 2010년 새벽까지 계속되며, 공연 중간에 새해 카운트다운 이벤트도 진행될 예정이다. 에이트와 2AM이 2009년 마지막 밤과 2010년 새해 첫 날을 함께 보내는 것. 한편, 이날 방송에서 에이트는 “데뷔 이후 우리끼리 만든 UCC가 100개가 넘는다”고 말하며, 그 중 많은 사랑을 받았던 ‘유아 더 선샤인 오브 마이 라이프(You are the sunshine of my life)’와 ‘투나잇 아이 셀러브레이트 마이 러브 포 유(Tonight I celebrate my love for you)’를 무반주로 부르기도 했다. 에이트는 31일 대구 콘서트에서 UCC 영상으로 사랑받은 곡들을 메들리 형식으로 부르는 특별 무대를 꾸밀 예정이라고 전했다. ‘심장이 없어’ ‘잘가요 내사랑’ ‘30분전’으로 올 한 해 많은 사랑을 받으며, 생애 첫 연말 콘서트까지 펼치게 된 에이트의 2009년 마지막 공연인 대구 콘서트는 12월 31일 저녁 7시, 밤 11시에 2회에 걸쳐 펼쳐진다.

연예 | 임종태 기자 | 2009-12-29 16: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