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기사 (823건)

일본 국적의 저비용항공사(LCC)인 ‘바닐라에어’(www.vanilla-air.com)가 오는 3월1일부터 서울-도쿄노선에 신규 취항한다. 바닐라에어는 ANA 홀딩스가 100%출자한 자회사로서, 도쿄의 나리타 공항을 거점으로 하는 국제선 중심의 레저 및 리조트 노선에 특화된 새로운 저비용항공사이다.바닐라에어는 “2014년 2월 18일부로 국토교통부의 정기노선 운항을 공식 허가 받아 판매 활동을 개시한다”고 발표하며, “바닐라에어는 ‘심플’(Simple), ‘엑설런트’(Excellent), ‘뉴 베이직’(New Basic)을 컨셉으로 하는 항공사로서, 고객들에게 간단하고 알기 쉬운 상품을 기초로 하여 가격이상의 만족을 제공하는 새로운 개념의 저비용항공사를 표방한다”고 밝혔다. 바닐라에어의 운항스케줄은 매일 2편 운항이며, 나리타에서 오전 07시05분과 오후 13시20분에 출발하고, 인천에서는 오전 10시35분과 오후 16시45분에 출발한다. 또한 한시적으로 3월15일부터 29일까지 하루 4편으로 증편 운항한다. 운항기종은 총180석의 A320기종이며 전 좌석 일반석으로 구성되어있다. 바닐라에어의 항공요금은 간단하게 구성되어 있으며, 무료 위탁수하물(20kg)이 가능하고 4명 이상 예약 시 10% 할인도 가능한 “코미코미 바닐라”와 기간한정 이벤트 특가운임인 “와쿠와쿠 바닐라”의 2가지로 운영된다. 예약 및 구매는 바닐라에어 홈페이지(www.vanilla-air.com)에서 가능하다. 한편, 바닐라에어는 지난 2013년 12월 20일 나리타-타이베이 및 오키나와의 노선에 첫 취항하였으며, 2014년 1월 29일 나리타-삿포로 노선을 개설하고, 이번에 인천 노선에 신규 취항하여 일본 여행 활성화에 기여하게 된다.

유통·물류 | 오은정 기자 | 2014-02-20 15:00

홍콩 익스프레스(HK Express)는 지난 1월 21일 기자회견을 통하여 2013년 영업실적을 공개하고 2014년 3월 서울(인천) 신규 취항을 비롯한, 새로운 기업 이미지와 홍콩의 유일한 저비용 항공사로서의 향후 포부와 계획을 밝혔다.홍콩 익스프레스의 앤드류 코웬(Andrew Cowen) 부사장은 이날 발표에서 “지난 9 월 LCC로서 영업을 시작한 이래, 압도적인 수요와 뛰어난 영업실적 결과에 만족하고 있다. 이미 200,000명 이상의 고객이 홍콩 익스프레스를 경험하였으며, 현재 동경과 오사카 노선이 가장 인기 있는 노선으로 판매되고 있다. 또한 홍콩 익스프레스의 정시 운항율은 공식 통계에 따르면 홍콩에 기반을 둔 항공사들 중에서는 단연 최고의 정시 운항율 실적을 보이고 있는 것으로 확인되었다.”라고 밝히고 “2014년 12개의 신규 노선 취항을 준비하고 있으며, 연내에 매력적인 저가 항공요금으로 아시아 20개 이상의 목적지로 고객들을 모실 준비를 하고 있다. 또한 같은 기간 5~11대의 에어버스 A320 기종을 추가 도입하고 250명 이상의 승무원 및 직원 채용 계획을 가지고 있다.”라고 하였다. 2014년 첫 신규 취항지로는 K-POP을 비롯해 전통음식, 사찰, 쇼핑 등의 매력으로 아시아를 대표하는 여행지로 잘 알려진 서울(인천)로 결정되었으며, 2014년 3월 30일(일요일)부터 홍콩에서 인천으로의 첫 취항 편을 시작으로 매일 운항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한 이번 기자회견에서 홍콩 익스프레스의 새로운 브랜드 로고 및 기체 디자인을 발표하였는데, 기존의 빨간색과 황금색에서 벗어나 살아 숨쉬는 생동감과, 에너지의 상징인 보라색과 빨간색을 사용하였으며 홍콩의 대표적 상징인 빅토리아 하버와 홍콩 대표 항공사의 이미지를 표현하였다. HK Express의 “H”와 “K”는 홍콩의 아름다운 스카이라인을 조망하는 관람객 이미지를 형상화하였으며, 스카이라인 이미지를 기체 후미와 꼬리 부분에 그래픽으로 작업하였다.이와 관련 하여 홍콩 익스프레스 앤드류 코웬 부사장은 “오는 3월말까지 새로운 로고와 기체 디자인으로 기업 이미지 통일화 작업을 완료할 예정이며, 아울러 과거의 홍콩 익스프레스가 가졌던 이미지를 탈피하여 홍콩을 대표하는 유일한 저비용 항공사로서 신선하고, 젊고, 다이나믹한 브랜드 이미지를 구축할 예정이다”라고 밝히고, 2014년을 필두로 하여 홍콩 익스프레스가 만들어갈 새로운 역사를 기대해 주기를 당부하였다”한편, 홍콩 익스프레스는 오는 3월 말 새로운 기체 도입을 기념한 대대적인 신규 브랜드 런칭 이벤트를 준비 중에 있으며, 한국 총판 대리점은 동보에어 그룹의 ㈜보람항공으로 선정되어 한국의 여행사 및 고객을 대상으로 영업과 마케팅을 할 예정이다.

유통·물류 | 오은정 기자 | 2014-01-24 19:11

아시아나항공의 기내서비스가 명예의 전당에 올랐다.아시아나항공은 지난 11일 (한국시각) LA소재 페닌슐라 베버리힐즈 호텔(Peninsula Beverly Hills Hotel)에서 세계적인 비즈니스 여행전문지인 美 글로벌 트래블러(Global Traveler) 誌로부터 10년 연속 ‘최고 기내서비스(Best Airline for Onboard Service)’賞과 ‘최고 승무원(Best Airline for Flight Attendants)’賞을 수상했다.글로벌 트래블러誌 주최로 열린 이번 ‘글로벌 트래블러 테스티드 어워드 (GT Tested Awards)’는 매년 1월부터 8월까지 2만2천명의 구독자들의 설문조사를 토대로 각 부문별 여행업계 최우수 기업을 선정하여 시상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창간 10주년을 맞아 각 부문에서 10년 연속 수상한 기업을 ‘명예의 전당(Hall of Fame)’에 헌액했다.글로벌 트래블러誌 관계자는 “아시아나 승무원들의 고객지향적 서비스와 한국적 정서를 담은 고객 응대는 세계 각국에서 큰 호평을 얻고 있다” 며, “또한 아시아나가 셰프 승무원 및 소믈리에 승무원을 비롯해 기내 매직쇼, 한식 기내식 등 차별화된 서비스를 운영함은 물론 끊임없는 연구, 개발을 통해 기내서비스의 새로운 지평을 연 점을 높이 평가하여 본 상을 수여하게 되었다” 고 밝혔다.2004년 2월 창간된 글로벌 트래블러誌는 비즈니스 여행 전문지로 연간 10만 7천부 이상을 발행하고 있으며 주요 독자층은 기업 경영층 및 전문직 종사자들이 차지하고 있다.이외에도 아시아나는 지난 12월 5일 미국의 프리미엄 여행전문잡지인 美 프리미어 트래블러 (Premier Traveler)誌로부터 ‘세계 최고 기내서비스(Best In-Flight Services in the World)’賞, ‘세계 최고 승무원(Best Flight Attendants in the World)’賞, ‘환태평양 최고 비즈니스클래스 서비스(Airline with Best Transpacific B/C Service)’賞을 수상하는 등 각종 기관으로부터 고품격 서비스를 제공하는 항공사로 인정받고 있다.

유통·물류 | 오은정 기자 | 2013-12-16 18:27